>HOME< [ ZINE ] [ FORUM ] [ PARTY ] [ E-CARD ] [ BLOG ] [ SHOP ] [ ABOUT ? ]

::

하이*킨 리뷰는 비정기적으로 업데이트 됩니다.
Techno, People, Entertainment, Space, UFO, ART, Fashion.
파티 리뷰



[파티리뷰] Drum & Bass N'Gene - Louder Than Hell !! - 레이브파티 리뷰 | 하이킨
[파티리뷰] Drum & Bass N'Gene - Louder Than Hell !!



PINK N'GENE - Drum & Bass Party!

2003년 6월7일
홍대클럽으로선 찿기힘든 위치에 있던 PINK N'GENE을 찿아갔을때..
간판이 없던 PINK N'GENE에 들어갔을때...
지하에 자리잡은 그곳에 생각보다 많은 사람들이 이미 자리를 잡고 있을때..
무언가가 있다는 기대와 설렘으로 들어서게된 클럽..
"PINK N'GENE"



일시:2003년 6월 7일 PM 8:00 - AM 5:00
장소:CLUB Pink N' Gene
DJs : YangYang , DZ , Hole , Fujiwara ,Murf
Guest Opening DJ : PAC(Raggae/Dancehall)
MCs : Murf , Achisnim

클럽을 찿아가던길 곳곳에 붙여진 포스터의 디자인이 눈에 띄었다.
내가 본 그동안의 DnB포스터중 가장 동감할수있는 그림이라는 생각..
(내가 느끼는 DnB는 격력한 운동후의 심장박동과도 같다...)
"Louder Than Hell"이란 한줄의 단어로 모든걸 설명하는...
아...멋지다...라는 생각을 저절로 들게한 이 기발한 디자인과 한줄의 글...



그곳에 들어섰을때...opening DJ로 초대된 DJ PAC의 플레이가 시작되고 있었다.
흔하지않은 Reggae류의 음악을 가지고 멋지게 만들어내던 사운드로..
파티의 시작을 가볍지도 무겁지도 않은 그만의 색을 가지고 이끌어나가고 있었다.
Reggae리듬과 선율을 타고 무대로 하나둘 쏟아져 나오는 클러버들..
역시 멋지게 레게리듬에 맞춰서 그들만의 몸짓으로 음악을 타고..





시간이 지나 12시쯤되었을때 이미 많은 클러버들이 클럽의 공간들을 다 점령했다.
조금 작은 공간이란 생각도 들었지만..
서로 더욱 가까이 다가설수있다는 장점을 가진..공간..
그리고 계단을 올라가면...
난간이 있는 2층에서도 각자 음료를 즐기든..
앉아서 쉬든 춤을 추든..
무대의 클러버들을 관찰하든..
다양한 가능성을 가진 2층의 기능도 매력적이란 생각이 들었다..
지하의 그 음침한 분위기...도 무척..좋았던....!!


<DJ Fujiwara , DJ Murf>


<DJ YangYang>

DJ Fujiwara 와 Murf의 플레이 또한 근사했다..
DJ YangYang 또한 그날의 홍일점 임에도 불구하고 내겐 가장 관심이가는 DJ였다.
무척 평범하고 얌전한 외모와 행동과는 다르게  DnB의 파워풀함이란...
하지만 끝없이 내지르지않는 절제하는듯한 그녀의 플레이...


<베스트 드레서상>
정말 평범한 티하나를 입고서도 저렇데 멋질수가 있구나 싶게 만든 클러버다.
직접 티를 찢어서 클럽 복장을 만든 아이디어도 참신하고
같은 색으로 매치한 벙거지도 일품이었다.


<베스트드레서상>
중국풍의 자켓을 입고 허리에 두른 동양적인 스카프(?)가 나중엔 두건으로 쓰이기도했던
생기발랄한 클러버...!!


<우정상>
CLUBDAY CAFE 주인장이신 후레야겐지님..
그날 많은 질문에도 성의껏 대답해주신 친절한 coolguy~~!

이렇게 즐거운 또 한번의 파티를 맞이하는걸 도와주신  PINK N'GENE의 관계자분들과
멋진 디징을 보여주신 DJ분들과..
초면임에도 불구하고 친절을 아끼지 않던 CLUBDAY친구들께 감사의 마음은 전한다..
아! 클러버들은 당연히 빼놓울수 없는 파티의 주인공들.....!!




2003.6.10   jazzotheque





update: jazzotheque

Greenday (2003-06-11 14:09:38)  
언밸런스드레스상 같은게 있슴 제가 딱인데 ㅋㅋㅋ
DnB 하니까 DJ RAP이 생각나는군요
기사 잘봤습니다 jazzotheque님 ^^
jazzotheque (2003-06-12 21:27:02)  
네...감사합니다..
앞으로도 하이킨 많이 찿아주세요...!
아비규환
(2003-06-18 02:24:40)
역시나 멋진 리뷰군요..만약 내가 그때 패션으로 갔다면 아마도 워스트드레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hi*kin